이레솔루션입니다
 
 
 

 


TOTAL ARTICLE : 76, TOTAL PAGE : 1 / 4
구분 일반 | 세무 | 경영 | 창업 | 정보화 | IT |
세무 : 무신고 가산세를 피하려면 무조건 25일까지 부가세 신고 마쳐야
 이광석    | 2008·07·22 10:47 | HIT : 9,664 | VOTE : 3,576
무신고 가산세를 피하려면 무조건 25일까지 부가세 신고 마쳐야
- 신고 잘못으로 불이익 받지 않도록 주의 당부

오는 25일까지 부가가치세를 신고하지 않으면 20%의 무신고 가산세가 부과되기 때문에 납부할 돈이 부족해도 일단 신고를 하는 것이 유리하다.

국세청은 오는 25일까지 부가가치세 확정 신고를 마쳐줄 것을 당부하는 한편 납세자들이 신고 잘못으로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했다. 또 법령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부가세를 최대한 절감할 수 있는 방법도 적극 안내하기로 했다.

신고 잘못하면 불이익 받을 수 있어

신용카드 매출전표 및 현금영수증 발행금액에 미달하게 매출을 과소신고 한 경우 무거운 가산세를 내야 한다. 세법상 공제받을 수 없는 매입세액을 공제받는 실수도 조심해야 한다. 비영업용 승용차의 구입, 임차, 유지와 관련된 매입세액과 접대비 및 이와 유사한 비용의 지출과 관련된 매입세액도 공제받지 못한다. 또 공제한도를 초과해 공제받아 초과 공제액과 가산세를 추가 납부하지 않도록 조심해야 한다.

부가세 절감을 위한 안내

부가세 신고기한 내에 신고를 하지 않으면 20%의 무신고 가산세가 부과된다. 따라서 납부할 돈이 부족해도 일단 신고를 하는 것이 유리하다. 만약 기한 내 신고를 못했더라도 1개월 내에 ‘기한 후 신고’를 하면 가산세가 경감돼 10%가 적용되므로 가능한 빨리 신고하는 것이 유리하다.

부가세를 납부하지 못한 경우, 하루에 0.03%(연 10.95%)의 납부불성실 가산세가 부과된다. 따라서 고지서를 기다리지 말고 빠른 시일 내에 가산세를 계산해 자진납부하는 것이 유리하다.

거래처 부도로 매출채권을 회수하지 못한 경우 대손세액 공제를 통해 그 금액의 110분의 10을 공제받도록 하자.

한편 사업에 심한 손해를 입었거나 중대한 위기에 처해 부가세를 납부할 수 없는 경우라면 납부기한 연장 요건에 해당되는지 살펴본 뒤 관할 세무서의 승인을 얻어 납부기한을 연장받도록 하자. 연장된 기간 중에는 납부불성실 가산세가 부과되지 않는다.

사업을 폐업한 경우에는 폐업일로부터 25일 이내에 사업실적을 신고하지 않으면 무신고 가산세가 부과된다.

국세청 관계자는 1만원의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는 전자신고를 적극 권장한다면서 소득공제용으로 받은 현금영수증도 지출증빙용으로 전환하면 매입세액 공제가 가능하다고 강조했다.

2007년 12월 14일 12시 53분에 가입
(주)이레솔루션 대표이사 이광석입니다.
  
  [절세테크]부채상환시 자금출처조사 대비해야  이광석 08·09·01 9073
  V3 오진으로 인한 Lsass.exe파일조치방법  이광석 08·07·11 11176
Copyright 1999-2022 Zeroboard / skin by GGAMBO
 
 
 
   
주소 : 전북 익산시 영등동 266-20번지 / 대표전화 : 1566-1877 / 전화 : 063)836-1114 / 팩스 : 063-842-2114
email : admin@eraenet.co.kr ⓒCopyright 이레솔루션 . All rights reserved.